HOME 컨퍼런스 실시간보도자료
2019 아시아 펀드 패스포트 컨퍼런스 개최
양미선 기자 | 승인 2019.05.10 13:33

금융위원회와 금융감독원, 금융투자협회는 5월 10일(금) 웨스틴조선 호텔에서 ‘2019 아시아 펀드 패스포트 컨퍼런스’를 개최하였다.

아시아 펀드 패스포트 컨퍼런스는 `16.4월 아시아 5개국이 “아시아 펀드 패스포트 양해각서”를 체결한 이후 회원국간 협력을 증진하고 각 회원국 자산운용업계의 제도 이해를 도모하기 위해 회원국 간 순차 개최해 온 것으로 2019년은 우리나라에서 개최되었다.

이날 컨퍼런스에는 김용범 금융위원회 부위원장과 권용원 금융투자협회장을 비롯하여 자산운용업계, 유관기관, 법무법인 등 150여명이 참석하였으며, 아시아 펀드 패스포트 5개 회원국 및 향후 참여를 고려하는 옵저버 국가(싱가폴, 대만, 홍콩)의 금융당국에서도 참석하였다.

이번 컨퍼런스는 아시아 펀드 패스포트 도입시 직면할 시장환경 변화에 대한 업계의 이해를 증진하고, 다른 회원국에 펀드를 판매할 때 필요한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3개의 세션으로 구성되었다.

제1세션에서는 자본시장연구원 송홍선 펀드·연금실장이 아시아 펀드 패스포트가 우리 자산운용산업의 발전 및 글로벌화를 위한 중요한 기회가 될 수 있음을 강조하였으며, 삼일 PwC에서는 5개 회원국의 펀드 과세체계를 비교하여 발표하였다.

 제2세션에서는 일본(JFSA)·호주(ASIC)·뉴질랜드(FMA)·태국(SEC) 금융당국에서 직접 우리나라 패스포트 펀드가 자국에서 판매될 경우 적용되는 규제체계에 대해 소개하였다.

마지막 세션에서는 업계에서 5개 회원국 금융당국에 대해 직접 궁금한 사항을 허심탄회하게 질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일본·호주·태국 등 다른 회원국은 아시아 펀드 패스포트 제도를 완비하여 올해 2월부터 펀드 교차판매를 시행한 만큼, 우리나라도 제도가 차질 없이 시행될 수 있도록 관련 자본시장법 개정안의 조속한 국회 통과를 위해 노력하는 한편, 경쟁력을 갖춘 우리 펀드가 원활히 외국에 진출할 수 있도록 다른 회원국과 협조체계를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

양미선 기자  qt2580@naver.com

<저작권자 © 공무원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미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경기도 부천시 상일로 130, 2층  |  TEL : 032)523-0000, 02)594-1515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경기 아-51221  |  등록일자 : 2009.05.12
대표이사 겸 발행인 : 김도균  |  편집장 : 정규범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종국
Copyright © 2005 공무원뉴스.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