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종합뉴스 실시간보도자료
환경부 장관, 폭염대응 지원사업 현장 점검8월 16일 수원시 방문, 폭염 민감가구 및 경로당을 대상으로 폭염대응 행동요령 안내 및 대응용품 전달
김정겸 기자 | 승인 2019.08.16 11:43

조명래 환경부 장관은 8월 16일 오전 경기도 수원시 구매탄시장을 방문하여 지자체의 폭염대응 지원사업 현장을 점검했다.

조명래 장관은 이날 폭염영향 민감계층에 통풍이 잘되는 재질로 만든 매트, 양산, 부채 등 폭염대응 용품을 전달하고 지자체의 폭염대응 시설 운영 현장을 점검하는 등 지자체의 안전한 여름나기 지원에 나섰다.

이어서 폭염에 민감한 가구와 경로당을 방문하여 폭염대응을 위한 행동요령을 안내하고 폭염으로 인한 어려운 점을 들을 예정이다.

아울러 구매탄시장에 설치된 물안개냉방장치(쿨링포그)와 월드컵로 일부 도로 구간의 중앙에 설치된 고정식살수시설(쿨링로드)의 가동상황과 폭염영향 완화 효과를 살펴보고 지자체 관계자들로부터 폭염영향 최소화를 위한 다양한 지원방안 등에 대한 의견을 들을 예정이다.

한편, 환경부는 지자체의 폭염 대응력을 높이고 민감계층의 폭염영향을 완화하기 위해 지난 7월 10일부터 '폭염대응지원단'을 운영하고 있다.

'폭염대응지원단'은 기후변화 상담사(컨설턴트) 233명이 폭염 민감가구, 경로당 및 노인복지관 등 전국 2,000여 곳을 방문하여 폭염대응용품을 전달하고 행동요령을 안내하는 사업을 펼치고 있다.

아울러 환경부는 지자체와 함께 폭염대응시설 현장을 진단하고, 설치 장소를 늘리는 등 기후변화 적응을 위한 지역의 기반시설(인프라) 확대를 함께 추진하고 있다.

8월 19일부터는 지자체에서 현재 운영 중이거나 설치를 추진 중인 폭염대응시설에 대하여 수요조사를 토대로 운영개선 방안을 도출하기 위한 현장진단 및 자문을 실시할 예정이다.

또한, 올해 편성된 추가경정예산(추경) 49억 5천만 원을 활용하여 교통량과 인구수가 많은 6차선 이상의 전국 10개 도로에 고정식살수시설(쿨링로드) 시설을 설치하고 효과를 분석할 예정이다.

황석태 환경부 기후변화정책관은 "폭염 민감계층 지원은 기후변화 적응을 지원하기 위한 사업 중 하나이며, 다양한 지원사업을 지속적으로 발굴하여 지자체 등이 추진할 수 있도록 확산시킬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정겸 기자  nabada54110

<저작권자 © 공무원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정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경기도 부천시 상일로 130, 2층  |  TEL : 032)523-0000, 02)594-1515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경기 아-51221  |  등록일자 : 2009.05.12
대표이사 겸 발행인 : 김도균  |  편집장 : 정규범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종국
Copyright © 2005 공무원뉴스.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