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종합뉴스 실시간보도자료
추석연휴 일평균 이동인원 15.8% 증가…교통사고 49.3% ↓연휴 짧아 총 이동인원은 3.5% 감소…고속도로 통행량 15.7%↑

올해 추석 연휴 기간 총 이동인원은 지난해 추석보다 줄었지만 하루 평균 이동인원은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국토교통부는 이번 추석 연휴 특별교통대책기간(9월 8일∼12일) 5일간 총 이동인원이 3161만명으로 집계됐다고 14일 밝혔다. 이는 작년 추석과 비교해 3.5% 감소한 것이다.

일 평균 이동인원은 632만명으로 전년 대비 15.8% 늘었다.

국토부는 “이번 추석은 지난해에 비해 연휴기간이 하루 짧아 총 이동인원은 줄었으나 사회적 거리두기 해제 후 처음으로 맞는 명절로 일 평균 이동인원은 늘었다”고 설명했다.  

이 기간 고속도로 일평균 교통량은 553만대로 작년보다 15.7% 늘었다. 총 교통량은 2765만대로 작년보다 3.7% 감소했다.

귀성 소요시간은 서울∼부산이 9시간 50분으로 지난해보다 2시간 50분 늘었고 귀경 소요시간은 부산∼서울이 8시간 50분으로 작년 대비 1시간 가량 줄었다.

특히 이번 추석은 귀성 기간이 짧아 차량이 몰리면서 귀성길 정체가 심하게 나타났다.

대중교통의 경우 철도 전 좌석 판매로 총 수송실적이 지난해보다 13.0% 늘어난 253만 7000명이었다.

철도(106만 2000명), 고속·시외버스(109만 6000명), 연안여객선(14만 5000명)은 작년 대비 각각 81.6%, 19.0%, 15.2% 늘었다. 다만 국내선 항공(23만 4000명) 수송 실적은 1.0% 감소했다.

이번 추석 특별교통대책기간 교통사고는 총 1585건 발생해 지난해보다 49.3% 감소했다.

일평균 사망자 수와 부상자 수도 각각 5.6명과 455명으로 지난해보다 17.6%, 43.7% 줄었다.

윤진환 국토부 종합교통정책관은 “국민의 적극적인 협조로 올해 추석 특별교통대책이 대체적으로 잘 시행됐다”며 “추석 연휴 이동량이 큰 폭으로 증가하면서 향후 코로나19 확진자가 급증할 수 있는 만큼 생활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해 달라”고 당부했다.

문의: 국토교통부 종합교통정책관 교통정책총괄과 044-201-3786

출처: 정책브리핑

공무원뉴스  korea-news@naver.com

<저작권자 © 공무원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공무원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개인회생
개인회생 파산면책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경기도 부천시 상일로 130, 2층  |  TEL : 032)523-0000, 02)594-1515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경기 아-51221  |  등록일자 : 2009.05.12
대표이사 겸 발행인 : 김도균  |  편집장 : 정규범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종국
Copyright © 2005 공무원뉴스.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