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기관 뉴스 실시간보도자료
‘보건증을 카드로 만들어 활용도를 높여요’... ‘최고의 생각상’에 선정돼국민이 발전시킨 정책 아이디어 공유 자리, '제1회 국민생각함 정책 아이디어 경연대회' 열려
김한기 기자 | 승인 2019.09.27 18:34

제1회 국민생각함 정책 아이디어 경연대회에서 기존 보건증을 카드나 어플 등으로 만들어 활용도를 높이자는 내용이 ‘최고의 생각상’을 수상했다.

국민권익위원회(위원장 박은정, 이하 국민권익위)는 27일 토론형 국민참여 플랫폼 ‘국민생각함’을 기반으로 한 ‘제1회 국민생각함 정책 아이디어 경연대회’(이하 경연대회)를 개최하고 최종 우승한 ‘청결기본’팀 등에 상을 수여했다.

국민권익위는 지난 7월 국민생각함으로 일반국민 대상 정책 아이디어 공모를 실시해 총 271건의 정책 아이디어를 받았다. 이어 1차 내부 심사와 2차 심사회의를 거쳐 최종 8개 참가팀의 아이디어를 선정했다.

8개 참가팀은 지난 8월부터 약 5주간의 아이디어 숙성활동 기간에 국책연구기관 전문가 등과 협력해 아이디어를 구체화하고 실현가능성을 높여 이날 최종 발표를 준비했다.

참가팀들은 경연대회에서 그간의 활동 과정과 아이디어 내용을 발표하고 질의에 대해 답변했다. 그리고 일반국민의 의견을 대변하기 위해 구성된 30명의 청중평가단 및 심사위원의 심사결과와 총 666명이 참여한 국민생각함 사전 선호도 투표 결과를 합산해 최종 우수 활동 팀을 선정했다.

그 결과 ‘기존 보건증을 카드나 어플로 대체하고 QR코드 등과 연동해 접근성‧보안‧활용도를 높이자’라는 내용의 아이디어를 제안한 ‘청결기본’팀이 ‘최고의 생각상’의 주인공이 됐다.

그 외에도 ‘골든타임’팀과 ‘국민안전’팀이 ‘특별한 생각상’을, ‘생‧한‧변’팀, ‘서로’팀, ‘생각대로’팀이 ‘이로운 생각상’을, ‘두 배로’팀과 ‘샐러드보울’팀이 ‘생각 나눔상’을 수상했다.

국민권익위 안준호 권익개선정책국장은 “8개 참가팀 모두 참신한 정책 아이디어를 다양한 활동으로 완성도 높게 발전시켜 주었다.”라며 “오늘 수상한 정책 아이디어가 정부 정책으로 실현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김한기 기자  svaha7@hanmail.net

<저작권자 © 공무원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한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경기도 부천시 상일로 130, 2층  |  TEL : 032)523-0000, 02)594-1515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경기 아-51221  |  등록일자 : 2009.05.12
대표이사 겸 발행인 : 김도균  |  편집장 : 정규범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종국
Copyright © 2005 공무원뉴스.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