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종합뉴스 실시간보도자료
2분기 자동차 등록대수 2521만대…친환경차 늘고 경유차 줄어인구 2.05명당 1대 보유…친환경차 비중 5.4%

올해 2분기 국내 자동차 등록 대수가 소폭 증가한 가운데 친환경차는 늘고 경유차는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국토교통부는 2022년 2분기 자동차 누적 등록 대수가 2521만 5000대로 전 분기 대비 0.6%(14만 5000대) 증가했다고 21일 밝혔다.

인구 2.05명당 1대의 자동차를 보유하고 있는 셈이다.

전기·수소·하이브리드차 등 친환경차는 전 분기 대비 8.5%(11만 6000대) 증가했다. 친환경차는 총 136만 4000대로 전체 자동차의 5.4%를 차지했다.

전기차는 29만 8000대로 13.5%(4만 380대), 수소차는 2만 4000대로 14.2%(3436대), 하이브리드차는 104만 2000대로 7.0%(7만 2782대) 증가했다.

휘발유차는 1192만 7000대로 전 분기 대비 0.7%(8만 7000대) 증가했다.

경유차는 982만대로 전 분기 대비 0.5%(4만 9935대), LPG차는 192만 5000대로 0.5%(9815대) 감소했다. 경유차는 유가가 급등한 올해 2월 이후 감소세를 보이고 있다.

원산지별로 누적 점유율은 국산차 87.8%(2215만 1000대), 수입차가 12.2%(306만 4000대)로 수입차 점유율이 느는 추세를 나타내고 있다.

차량 출고지연에도 2분기 자동차 신규등록은 42만 9000대로 전분기(39만 3000대) 대비 8.6%(3만 7000대) 증가했다.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해서는 11.3% (4만 8000대) 감소했다.

차종별로는 전분기 대비 승용 0.7%, 화물 0.2%, 특수 2.4% 각각 증가했으나 승합은 1.1% 감소했다.

전기차의 신규등록 대수는 4만 1000대로 전 분기(2만 8000대) 대비 32.3%(1만 3000대) 늘었다.

전기차의 2분기 신규등록 국산차 점유율은 78.0%(3만 2000대)로 전 분기 국산차 점유율 79.0%(2만 2000대) 대비 줄었다.

지역별로는 경기·서울·제주도에 전기차 13만 2000대가 등록돼 전체의 44.3%를 차지한 것으로 나타났다.

차종별로는 승용 77.9%(23만 2000대), 화물 20.7%(6만 2000대), 승합 1.3%(4000대), 특수 0.1%(143대)가 등록됐다.

제작사별로는 현대(43.8%), 기아(25.6%), 테슬라(13.3%) 순으로 누적 등록 점유율을 나타냈다.

올해 6월 기준 누적 등록 상위 전기차 모델은 아이오닉 53만 6740대(12.3%), 포터Ⅱ 3만 3934대(11.4%), 코나 일렉트릭 3만 2341대(10.8%), 테슬라 모델3 2만 6143대(8.7%) 순이다.

2분기 신규등록 전기차를 모델별로 보면 기아 EV6가 8214대로 가장 많았다. 아이오닉 5(7464대), 포터Ⅱ(5441대), 봉고Ⅲ(4039대), GV60(2053대)이 뒤를 이었다.

박지홍 국토부 자동차정책관은 “전기차 및 수소차 등 친환경차량이 내연기관차 대비 높은 증가세를 기록하고 있다”며 “시장의 흐름과 시대변화에 맞는 자동차 정책의 수립·시행이 가능하도록 자동차 등록현황을 세분화해 국민이 원하는 맞춤형 통계를 지속적으로 제공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문의: 국토교통부 교통물류실 자동차운영보험과 044-201-3860

출처: 정책브리핑

공무원뉴스  korea-news@naver.com

<저작권자 © 공무원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공무원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개인회생
개인회생 파산면책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경기도 부천시 상일로 130, 2층  |  TEL : 032)523-0000, 02)594-1515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경기 아-51221  |  등록일자 : 2009.05.12
대표이사 겸 발행인 : 김도균  |  편집장 : 정규범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종국
Copyright © 2005 공무원뉴스.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